뉴스홈 > 항공동향 인쇄하기확대축소
상반기 항공여객, 전년대비 6% 증가

스케줄뱅크 | 기사입력 2019-08-10 09:34
항공화물은 글로벌 교역 위축 등으로 3.7% 감소

올해 상반기 항공이용객이 전년 동기 대비 6% 증가한 6,156만 명을 기록하여 단일 반기별 실적으로는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국토교통부가 지난 8월 4일 발표했다.

국제선 여행객은 4,556만 명(역대 1위)으로 7.9% 증가했고, 국내선 여행객은 1,600만 명으로 1%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.

2분기 항공여객도 전년 동기 대비 5.6% 증가한 3,099만명을 기록하여, 이전 분기를 넘는 단일 분기별 역대 최고실적을 경신했다.

국제선 여객은 계절적 요인(겨울방학 및 연휴), 저비용항공사 공급석 확대(19.6%), 노선 다변화, 내·외국인 여행객 증가 등에 따라 전년 동기 대비 7.9% 성장한 4,556만 명으로 집계됐다.

지역별로는 중국.유럽.아시아.일본·미주 노선에서 증가세를 보인 반면, 대양주.기타지역 노선은 감소세를 보였다.

특히 중국노선은 875만 명을 기록하면서 전년 동기 대비 15.6% 증가하여, ’16년 상반기(964만 명)에 비해서 격차(-9.2%)가 줄어들어 지속적으로 회복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.

일본노선의 경우, 올해 상반기 운항증편(61천편→66천편, 7.7%)에 따라 여객이 4% 증가하였으나, 최근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 등에 따른 영향으로 7월 이후 항공여객은 감소*될 것으로 전망된다.

공항별로는 노선 다변화 및 중국여객 증가로 인천(5.8%), 김해(3.2%), 김포(1.5%) 공항이 증가했으며, 특히 무안(166.8%)·청주(157.2%)·제주(48.3%)·대구(47.8%) 등 지방공항에서 높은 성장세가 두드러졌다.

항공사별로는 우리 대형항공사는 1,695만명을 수송하여 전년 동기 대비 0.6% 증가하였으며, 우리 저비용항공사의 경우 1,410만명을 수송하여 전년 동기 대비 15.3% 증가했다.

한편, 올해 상반기 항공화물(209만 톤)은 글로벌 교역 위축과 아시아(일본.중국 제외)를 뺀 미주.일본.중국 등 전 지역의 물동량 감소(반도체, 디스플레이, 무선통신기기 등) 영향으로 3.7%(국제화물 3.5%↓) 감소했다.

국제화물은 아시아(1.4%)를 제외하고 일본(-10.4%).대양주(-3.4%).미주(-5%).중국(-4.8%) 등 전 지역에서 감소, 전년 동기 대비 3.5% 감소(196만 톤)했다.

국토교통부 어명소 항공정책관은 “해외 레저관광 수요증가 및 중국·동남아·유럽 노선 성장세, 여름 성수기 등 계절적 영향으로 항공여객이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을 전망되나,”“다만, 일본노선 감편 및 여행객 감소 추이가 지속될 경우 하반기 항공여객 성장세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만큼 시장상황을 면밀히 모니터링 할 계획이다.”라고 밝혔다.
저작권자 ⓒ스케줄뱅크 무단전재 배포금지